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실수요자2

민심 들끓자 금융위 “전세대출, 중도금 대출은 규제 대상서 제외” 지난주부터 금융위 원위 고승범 위원장이 대출 총량 6%를 넘지 않도록 관리를 해야 한다고 대출규제를 시작했다. 대출규제에 대한 피해는 고스란히 서민들이 바로 직격탄을 맞았다. 그러자 여론이 시끄럽자 바로 대통령이 한마디 지시 마로 바로 입장을 바꾸어서 신뢰성을 또 한 번 잃었다. 그 내용 한번 알아보자. 비난여론에 바로 입장 바꾼 금융위 금일 문대통령이 들끓는 대출규제 민심에 규제에서 서민들이 피해를 보는 전세대출과 중도금 대출을 제외시켜라고 말하자마자 금융위에서 대출총액관리 항목에서 제외시켰다. 전세대출이라는것은 전세보증금의 80%의 대출을 받을 수 있다. 그럼 비싼 월세를 살 수 있는 사람이 전세자금 대출을 이용하면 월세비용 보다 조금 저렴한 금액으로 전세를 살 수 있는것니다. 전세이자도 전세자금은 .. 2021. 10. 15.
전세마저 대출규제 시작 최근에 대출일 늘어남으로써 금융당국에서는 무주택자들이 가장 필요한 전세대출까지 대출을 막아버렸다.은행에서는 최근에 여려대출을 차단하면서 마지막 실수요자의 필요 대출인 전세대출까지 막아서 이슈가 크다. 매매를 못하는사람들에게 월세보다 싼 전세대출이자를 내게 하는 것이 목적인데 이것마저 막고 있다. 전세대출 규제의 시작 전세대출을 받아서 본인이 모은돈으로 투자를 한다는 것이 정부 입장이다. 주식을 하던지, 집을 사서 집값이 오른다는 것이 그들의 주장이다. 정부에서 싫어하는 것이 전세대출을 받으면서 집을 사는 수요에 대해서 아주 싫어하는 것이다. 여기서 일부는 맞고 일부는 사실과 다를 것이다. 전세대출은 대부분 무주택자들에 세 80% 대출을 해준다. 3억짜리 전세라면 80% 로인 2.4억을 대출을 대주고 이자.. 2021. 10. 11.
반응형